한국 전남 여고, 
일본 만화 경연대회 우승차지
‘상냥한세상‘ 주제

스크린샷 2022-09-01 오후 7.59.10.png

7월31일 일본 고치현 고치시에서 열린 일본 만화 경연대회 <만화고시엔>에서 한국 전남 여고가 일본 고등학교를 제치고 최우승을 차지했다.

만화 고시엔은 일본 최대 규모의 고교 만화 경연대회로 올해 179개 학교가 출전했는데, 한국 전남여고 등 3개 외국 고등학교와 17개 일본 고등학교가 결승에 올랐다.
결승전에서는 ‘상냥한 세상’을 주제로 출전팀들이 5시간 반 안에 작품을 그려 제출했다.

최우수상을 차지한 전남 여고팀 작품은 길 잃은 여고생에게 상반신이 문신으로 뒤덮인 남성이 접근하는 것으로 시작하는데, 이 남성의 문신에는 지도가 담겨져 있어서 사람들에게 길을 안내해 준다는 내용이다. 

만화 고시엔에서는 지난 2017년에도 한국 전남예술고가 외국 고등학교로는 처음으로 우승을 차지한 적이 있다.  

 

네버엔딩 기자
팝핑북
문화를 세계와 소통하는 매거진
popingbook